노화로 인한 눈 질환 1. 백내장 /증상 /치료방법/후유증

백내장

최근 아버지께서 급격히 시력이 안좋아지셨습니다. 병원에서 검사를 해보니 녹내장과 백내장을 진단 받으셨습니다. 이 두가지 질환은 노화로 인해 자주 발생하는 질병이라고 합니다. 먼저 백내장에 대해서 알아봅시다.

백내장은 눈의 렌즈가 빛을 투과하는 능력이 저하되어 시력이 저하되는 안과 질환입니다. 정상적인 상황에서, 눈의 렌즈는 빛을 받아 망막에 초점을 맞추는 역할을 합니다. 백내장이 발생하면 렌즈가 투명하지 않아져 빛의 투과가 방해되어 시력 문제가 발생합니다.

백내장의 원인은 주로 노화로 인한 것이며, 대부분의 경우 60세 이상의 사람들에게 발생합니다. 그러나 선천적 이유나 외상, 당뇨, 특정 약물, 안염 등 다른 원인에 의해서도 발생할 수 있습니다. 사람마다 다르다고 하며 걸리지 않는 사람들도 있다고 합니다. 이는 유전적인 관계도 있으므로 참고하시면 좋을듯 합니다.

노화로 인한 눈 질환 1. 백내장 /증상 /치료방법/후유증

증상

백내장 초기 증상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약간의 시력 저하: 백내장이 진행되기 시작하면 시력이 조금씩 떨어집니다. 이는 특히 먼 거리를 보거나 섬세한 작업을 수행할 때 눈에 불편함이 느껴질 수 있습니다.
  2. 블러링(blurring) 현상: 백내장 환자들은 눈에 막이 걸린 것처럼 서서히 뿌옇게 보이는 현상을 겪을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글자나 이미지의 윤곽이 뚜렷하지 않게 보일 수 있습니다.
  3. 반사광에 민감해짐: 백내장 초기 환자들은 원래보다 더욱 빛에 민감해집니다. 이로 인해 밤에 차량 조명이나 햇빛에 의한 반사 빛을 무리하게 받게 되며, 간헐적으로 눈이 모자라 보일 수 있습니다.
  4. 색감변화: 백내장이 진행됨에 따라 눈 렌즈의 색이 변하면서 색깔의 명도와 진하기에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유리체 내 백내장의 경우 색감이 흐릿해지는 현상이 더욱 두드러집니다. 이러한 초기 증상이 발견된 경우 전문적인 안과 검진을 받고, 의사의진단에 따라 적절한 치료와 관리를 실시해야 합니다. 백내장이 초기 단계에서 적절한 관리가 이루어지면, 시력 저하를 완화시키거나 더 나아가 막을 수 있을 것입니다.

검사

백내장 수술에 앞서, 환자의 상태와 눈의 상태 등을 평가하여 가장 적합한 수술 방법을 결정합니다.

검사를 하는 이유는 수술의 안전성과 효과를 높이기 위해 진행되며, 의사와 환자가 치료 방향과 인공 렌즈 선택에 대해 판단할 수 있는 기준을 제공합니다. 주요 검사 항목은 아래와 같습니다.

  1. 시력 검사: 시력 저하 정도를 확인하기 위해 시력 검사가 이루어집니다.
  2. 각결막염 검사: 안압을 측정하여 녹내장이나 기타 안압 관련 질환 여부를 확인합니다.
  3. 각막 곡률 검사 : 각막의 곡률을 측정하여 인공 렌즈를 선택하는 데 도움이 되는 정보를 얻습니다.
  4. A-스캔 초음파 : 눈의 구조물 간의 거리를 측정하여 인공 렌즈의 정확한 크기나 전력을 결정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5. 안전 검사: 망막의 상태와 뉴브(CNV)와 같은 위험 요소를 검토합니다.

또한 수술 전 안과 의사와의 상담은 다음 사항들을 확인하는 데 중요합니다.

– 기존의 기저 질환(당뇨, 고혈압 등)이나 복용 중인 약물

– 이전에 경험한 눈 질환, 눈 수술, 외상 등

– 기대되는 수술 결과와 잠재적 합병증 위험

이러한 검사와 상담은 개개인의 상황에 따라 가장 적절한 수술 방법을 선택하고, 수술 후 시력 회복을 극대화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치료방법

백내장의 주요 치료 방법은 수술입니다.

수술은 동공를 제거하고 그 자리에 인공 렌즈를 삽입하여 시력을 회복하는데 목적이 있습니다. 백내장 수술은 안전하고 효과성이 높은 치료로 널리 알려져 있으며, 대부분의 경우 시력 개선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 주요 백내장 수술 방법들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유착 백내장 수술 (Phacoemulsification): 현재 가장 일반적인 백내장 수술 방법으로, 초음파를 이용하여 렌즈를 부수고, 아주 작은 절개를 통해 렌즈 파편을 제거한 후 인공 렌즈를 삽입합니다. 이 방법은 회복 기간이 짧고 합병증 발생률이 낮아 선호되는 방법입니다.
  2. 외안개천 절개 수술 (Extracapsular cataract extraction, ECCE): 렌즈의 전백부를 제거한 후 완전한 렌즈를 빼내고 인공 렌즈를 삽입하는 방법입니다. 이 방법은 렌즈 절개 크기가 크기 때문에 회복 기간도 길고 합병증 발생률이 유착 백내장 수술에 비해 높습니다. 그러나 유착 백내장 수술이 어려운 경우 선택할 수 있는 방법입니다.
  3. 내안개천 절개 수술 (Intracapsular cataract extraction, ICCE): 이 수술 방법은 렌즈와 함께 렌즈의 전후백부를 삭제하고 인공 렌즈를 삽입하는 방식입니다. 현재는 드물게 사용되는 수술 방법으로, 극심한 백내장이나 다른 합병증 등 특별한 경우에만 사용됩니다.

수술 후에는 약물 투여, 엄격한 눈 관리 등을 통해 합병증을 예방하고 시력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해주는것이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덧붙이자면 수술도 완벽하게 치료는 되지 않는다고 합니다. 백내장의 진행속도를 천천히 하게 해주는 수단이라고 합니다. 렌즈 삽입술은 수술 후 빠르게 일상 생활로 복귀 할 수 있어 환자들이 만족하는 수술입니다.

후유증

백내장 수술은 대체로 안전하고 잘 통제되는 수술입니다. 그러나 모든 수술에는 합병증이나 후유증이 발생할 위험이 존재합니다. 백내장 수술 후 후유증은 다음과 같습니다.

  1. 각막 부종: 눈의 각막이 부종하며 일시적으로 시력이 흐릿해질 수 있습니다. 대부분 저절로 회복되지만, 종종 치료가 필요할 수 있습니다.
  2. 뒷막탁주(후난막탁주): 눈에 인공 렌즈를 삽입한 후 렌즈 뒤의 난막이 흐릿해지는 현상입니다. 이는 시력 저하를 초래할 수 있으며, 후속 시술(레이저 명복합 시술)로 치료할 수 있습니다.
  3. 안압 상승: 수술 후 일시적으로 안압이 상승할 수 있습니다. 이는 비교적 흔한 합병증으로, 대개 안압 감소제를 사용하여 관리할 수 있습니다.
  4. 각막 혈류 유입 부진: 갑자기 발생한 각막 혈류 부진으로 인해 눈 표면이 손상되거나 흉터가 남을 수 있습니다. 이 경우 예방 치료와 치료가 필요합니다.
  5. 망막 박리: 매우 드문 경우가 있지만, 수술 후 망막이 부착되지 않는 합병증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는 즉각적인 치료가 필요하며, 추가 수술이 불가피한 상황이 될 수 있습니다.
  6. 렌즈 삽입 장애: 인공 렌즈의 위치 또는 치수가 맞지 않을 수 있으며, 경우에 따라 추가 수술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빈도가 낮지만 수술 후 발생할 수 있는 눈 감염, 출혈 등의 합병증도 의식해야 합니다. 수술 후 발생할 수 있는 합병증이나 후유증을 최소화하려면, 정기적인 진료를 받고, 의사와 긴밀히 협력하여 빠르게 대처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이러한 올바른 관리를 통해 대부분의 환자는 수술 후 시력이 크게 향상되고, 생활 질이 개선됩니다.

녹내장에 대해서 <바로가기>

백내장과 녹내장 비교<바로가기>

Leave a Comment